PxPixel
2020년 7월 15일 업데이트: 개인정보 보호정책이 업데이트되었습니다. 당사 소비자 서비스 개인정보 보호정책 및 기업 서비스 개인정보 보호정책은 2020년 8월 20일부터 적용됩니다. 2020년 8월 20일 이후 당사 서비스를 이용하는 경우, 새로운 정책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됩니다.
X
Guillaume Barbanchon

Guillaume Barbanchon

Veteran foodie, wino and intergalactic peacekeeper. Also I like going to the beach.

Paris, France · Superuser icon?슈퍼유저 레벨 3
  • 42개의 팁
  • 26명의 팔로워
  • 38명의 팔로잉
  • 33 리스트
Guillaume 님의 다음 도시 내 리스트: 모든 도시
  • Paris
  • Rome
  • Barcelona
  • London
  • Vatican City
  • Hong Kong
  • Milan
  • São Paulo
  • Beijing
  • 모든 도시
Guillaume의 상위권 도시
Paris
16 리스트가 생성됨 · 34 Tips
Rome
1 리스트가 생성됨 · 3 Tips
Barcelona
1 리스트가 생성됨 · 1 Tip
London
1 리스트가 생성됨
Vatican City
1 리스트가 생성됨
Hong Kong
1 리스트가 생성됨
Milan
1 리스트가 생성됨
São Paulo
1 리스트가 생성됨
Beijing
1 리스트가 생성됨
추가로 로드하기
추가로 로드하기
Guillaume 님의 최근 목록
Guillaume Barbanchon
10 장소 업데이트됨 5월 25, 2019
10곳의 장소 Falaise d'Amont, Le Bistretatais, Casino Joa d'Étretat, Le Clos Arsène Lupin 포함
Guillaume Barbanchon
39 장소 업데이트됨 5월 24, 2019
39곳의 장소 Teatro alla Scala, Bulgari Lounge Bar, Santa Maria delle Grazie, Moleskine Cafè 포함
Guillaume Barbanchon
5 장소 업데이트됨 5월 11, 2019
5곳의 장소 Beau Vallon Bay Beach, Petite Anse Beach at Four Seasons Resort Seychelles, Grande Anse, Grand Anse 포함
Guillaume Barbanchon
66 장소 업데이트됨 12월 30, 2019
66곳의 장소 Vp Plaza España, La Gabinoteca, HanSo Café, Plenti 포함
+4
Guillaume Barbanchon
3 장소 업데이트됨 12월 25, 2017
3곳의 장소 Chez Lamartine, Beach Grill, Ti' Sable 포함
Guillaume Barbanchon
4 장소 업데이트됨 10월 14, 2017
Ain’t nothing like a good steak.
    Guillaume 님의 최근 팁
    저장
    "Le pain est moelleux et le pâté est agrémenté d’un fromage fondant."
    Guillaume BarbanchonGuillaume Barbanchon · 11월 29, 2018
    패스트푸드
    · 파리, 프랑스
    5.6
    저장
    "Le pain est moelleux et les frites bien décongelées."
    Guillaume BarbanchonGuillaume Barbanchon · 11월 29, 2018
    중동 음식
    · 파리, 프랑스
    저장
    "Une pépite. E/P/D 22€ le midi"
    Guillaume BarbanchonGuillaume Barbanchon · 7월 25, 2018
    음식점
    · 파리, 프랑스
    저장
    "Just the best coffee house in Paris."
    Guillaume BarbanchonGuillaume Barbanchon · 7월 11, 2018
    커피숍
    · 파리, 프랑스
    7.8
    저장
    "Un hommage à Colette Magny, une chanteuse de blues engagée, cette petite fermette fleur bon l’esprit des années 60 et 70."
    Guillaume BarbanchonGuillaume Barbanchon · 6월 3, 2018
    농장
    · Muneville-sur-Mer, 프랑스
    저장
    "C’est plus ce que c’était."
    Guillaume BarbanchonGuillaume Barbanchon · 4월 26, 2018
    프랑스 음식
    · 파리, 프랑스
    6.9